logo

한국어

토론 마당

로그인 후 자유로운 글쓰기가 가능한 게시판입니다.
이 게시판은 RSS와 엮인글이 가능합니다.
이 곳의 글은 최근에 변경된 순서로 정렬됩니다.
* 광고성 글은 바로 삭제되며, 민주주의법학연구회의 설립취지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 또는 다른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 관리자에게 글을 쓸 때, 옵션의 "비밀"을 선택하시면 관리자만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
* 글을 쓰실 때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주소지 등)이 유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십시오
조회 수 : 13710
2004.01.07 (16:26:02)
미국이 조금만 북한 체면을 세워주면 될 것 같은데...


<북, '核 동결-철폐' 잇단 시사>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북한은 최근 북-미간 최대쟁점인 핵 계획  포기문제와 관련해 이를 '동결' 또는 '철폐'할 수 있다는 입장을 거듭 확인하면서  평화적 해결을 강조하고 있다.

    북한은 지난해 11월부터 미국의 적대정책 철회와 6자회담서 첫  단계  행동조치 합의 등을 전제 조건으로 '핵 계획 포기'와 '핵 활동 동결', '핵 완전철폐'가  가능하다는 주장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여기에다 북측의 첫 단계 동시행동 조치에는 "핵무기를 더 만들지 않으며  시험도 하지 않고 이전도 하지 않으며 평화적 핵동력공업까지 멈춰 세우는  동결조치"가 들어있다고 밝히고 있다.

    먼저, 핵 계획을 포기할 수 있다는 입장은 지난해 11월 16일  외무성  대변인을 통해 보다 분명하게 제시됐다.

    그는 관영 조선중앙통신과 회견에서 "미국의 적대시 정책이 근본적으로  철회되고 우리(북)에 대한 위협이 실천적으로 제거되는 단계에 가서는 우리도 미국이 우려하는 핵 계획을 실지로 포기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노동신문은 12월 1일 논평에서 "우리 나라가 제기한 동시행동원칙에  기초한 일괄타결안에는 대조선 적대시 정책 전환, 핵 계획 포기, 쌍무관계 정상화 등 핵문제를 포괄적으로 공정하게 해결할 수 있는 일괄타결 도식과 동시행동순서들이  구체적으로 반영되어 있다"고 좀더 구체적인 설명을 내놨다.

    이후 외무성 대변인은 같은 달 9일에 "조선반도의 비핵화를 실현하자는 것은 오래 전부터 내놓은 우리의 시종일관한 목표다"면서 핵 활동을 동결할 수 있다는 입장을 드러냈다.

    그는 "다음 번 6자회담에서 '말 대 말'의 공약과 함께 첫 단계의  행동조치라도 합의하자"면서 "그러한(첫 단계) 조치로서 우리가 핵 활동을 동결하는 대신  미국에 의한 테러지원국 명단해제, 정치.경제.군사적 제재와 봉쇄철회, 미국과 주변 나라들에 의한 중유, 전력 등 에너지 지원과 같은 대응조치가 취해져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의 첫 단계 핵 활동 동결조치는 같은 달 15일 노동신문을 통해 보다 명확하게 나타났다.

    노동신문은 논평에서 "지금과 같은 형편에서 우리가 동시일괄타결안 실현의 제1단계 조치로서 핵무기를 더 만들지 않으며 시험도 하지 않고 이전도 하지 않으며 평화적 핵동력공업까지 멈춰 세우는 동결조치를 제안한 것은 또 하나의 '대담한 양보'가 아닐 수 없다"고 설명했다.

    북한 매체가 핵무기 개발과 시험, 이전을 비롯 평화적 목적의 핵 시설까지 동결할 수 있다는 논조를 펼친 것은 이 때가 처음이었다.

    특히 노동신문은 "우리 공화국은 이제라도 미국이 우리의 동시일괄타결안을  전면적으로 받아들인다면 미국이 바라는 핵 완전철폐로 대답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까지 했다. 중앙통신은 이런 내용을 보도하면서 '핵 완전철폐' 를 'elimination  of all its nuclear weapons'로 표기했다.

    이어 중앙통신은 6일 논평을 통해 "우리가 동시일괄타결안 실현의 첫단계  조치로서 핵무기의 시험과 생산을 하지 않으며 평화적 핵동력공업까지 멈춰 세우려고 하는 것은 또 하나의 대담한 양보가 아닐 수 없다"고 노동신문의 논평을 그대로  인용했다.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과 스콧 멕클렐런 백악관 대변인은 6일 북한의 이런 주장을 각각 긍정적으로 받아들였다.

    threek@yna.co.kr
(끝)



2004/01/07 10:35 송고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