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연구회 마당








방문자수

전체 : 1,724,553
오늘 : 64
어제 : 171

페이지뷰

전체 : 45,058,517
오늘 : 231
어제 : 694

민주법연이 발표한 성명서 모음입니다.
이 게시판은 RSS와 엮인글이 가능합니다.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이 곳의 글은 최근에 변경된 순서로 정렬됩니다.
* 광고성 글은 바로 삭제되며, 민주주의법학연구회의 설립취지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 또는 다른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충청남도 인권조례 폐지 결정을 규탄한다.

 

 

지난 22일 충청남도 도의회가 충청남도 도민인권 보호 및 증진에 관한 조례를 폐지 의결하였다. 이 사태에 대하여 우리 민주주의법학연구회는 강하게 규탄하며 조속히 원래대로 되돌아갈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

 

2009년 광주광역시에서부터 시작된 지방자치단체 인권조례 제정은 10년의 기간 동안 지속되어 현재는 기초 지자체를 포함하여 100여 곳에 인권조례가 존재한다. 이렇게 수많은 지자체에서 인권조례를 제정한 이유는 인권조례가 단순히 개별 지자체의 이해관계를 반영하는 것이 아니라 세계인권선언과 헌법, 국가인권위원회법까지 이어진 인권 증진 및 보호의 정신을 지자체 곳곳에까지 실현하기 위함이었다. 그리고 이는 단순히 지역 정치인의 노력으로만 가능한 것이 아니고, 지역의 인권활동가, 인권이 구현되기를 바라는 지역민 등 여러 사람들의 바람으로 가능한 것이었다.

 

그럼에도 충남 도의회가 도민의 의사를 수렴하고 대표하는 대의기구의 역할을 저버린 데 대하여 강력히 규탄한다. 충남은 그 간 인권조례 제정과 인권행정의 정착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 왔다. 국제적으로도 안희정 도지사가 UN 인권이사회 인권패널 토의에 참석해 한국지방정부의 인권정책 활동을 알렸고, 지자체 인권위원회와 인권센터도 타 지자체에 모범이 될 만한 역할을 수행해왔다. 이러한 지자체 인권활동의 역사를 단번에 백지화시킨 도의회는 과연 이런 활동들의 의미를 진정 알기는 하는가?

 

인권조례 폐지의 근거라 주장하는 성적지향과 성별 정체성은 결코 인권조례 폐지의 근거로 삼을 수 없다. 작금의 사태는 반인권정당이라고 불러도 전혀 이상하지 않은 자유한국당이 그야말로 인권조례를 빙자하여 일부 반인권적인 개신교 세력 결집을 위한 저급한 정치적 의도에서 기획한 것이라 할 수 밖에 없다. 인권을 정치적 도구로 갈등을 부추기는 반인권적 폭력행위를 자행한 자유한국당 도의원들에게는 응분의 정치적 대가가 있어야 할 것이다.

 

우선 도지사는 이번 인권조례 폐지에 대한 재의를 반드시 요구해야 한다. 우리 민주주의법학연구회는 향후 재의 과정과 그 이후 발생할 상황에 대하여 예의주시할 것이며, 충남 인권조례를 반드시 지켜내기 위한 어떠한 노력도 아끼지 않을 것이다.

 

201828

 

민 주 주 의 법 학 연 구 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8 연구회단독 국가인권위위원회 차기 인권위원장으로 한상희 후보를 지지한다 file 이호영 2018-07-10 392
167 연구회참여 동료 잃은 노동자는 구속, 노조파괴주범은 불구속, 구속영장 발부에 대한 법원의 이중 잣대를 규탄한다. 윤애림 2018-07-09 26
166 연구회참여 대법원 사법농단을 규탄하는 법률가 시국농성을 선언 합니다 최관호 2018-06-06 39
165 연구회참여 정보경찰 폐지 없는 경찰개혁은 개혁이 아니라 개악이다 file 최관호 2018-03-17 43
164 연구회단독 개헌안 발의에 대한 입장 이호영 2018-03-12 1157
» 연구회단독 충청남도 인권조례 폐지 결정을 규탄한다. 이호영 2018-02-08 30
162 연구회단독 이재용 집행유예? 상식과 법감정에 반한 엉터리 법리해석과 노골적인 이재용봐주기에 분노한다. 이호영 2018-02-07 21
161 연구회단독 법관 블랙리스트 추가조사결과와 대법원 13인의 입장발표에 대한 우리의 입장 이호영 2018-01-28 161
160 연구회단독 신임 대법원장은 제왕적 대법원장 양승태가 쌓은 적폐를 철저히 청산하라! 김재완 2017-09-22 64
159 연구회단독 주권자를 우롱하는 야합적 헌법개정 시도, 즉각 중단하라 김재완 2017-03-16 103
158 연구회단독 헌법재판소의 탄핵 인용결정을 환영한다 김종서 2017-03-11 149
157 회원참여 이재용의 구속과 사법개혁을 촉구한다! 이재용에 대한 구속영장 기각에 분노하는 법학교수들의 입장 file 김재완 2017-02-08 128
156 회원참여 특권이 몸통이다! 이재용을 구속하라!(법률가농성단 성명서) file 김재완 2017-02-08 84
155 연구회단독 헌법질서 파괴한 박근혜는 퇴진하라 김종서 2016-11-06 210
154 연구회단독 세월호 특조위의 진상규명 조사활동을 보장하고 세월호 특별법을 개정할 것을 촉구한다 file 김종서 2016-08-01 456
153 연구회단독 정부는 사드 배치 결정을 철회하고 전 국민적 논의를 진행하라. file 김종서 2016-07-26 1027
152 연구회참여 새누리당과 국정원의 테러방지법 해설에 대한 시민사회단체 반박 file 오동석 2016-03-17 936
151 연구회단독 박근혜 정부는 지방자치권 침해를 중단하고, 약속했던 복지정책을 실시하라! file 오동석 2016-03-10 772
150 연구회단독 헌법상 단결권을 부당하게 제한하는 법외노조화를 규탄한다 file 오동석 2016-02-13 779
149 연구회단독 <12·28 일본군‘위안부’문제 ‘합의’를 규탄하는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성명서 file 오동석 2016-02-13 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