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자유토론방은 로그인을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익명으로 자유로운 토론이 가능한 게시판입니다.
이 게시판은 RSS와 엮인글이 가능합니다.
이 곳의 글은 최근에 변경된 순서로 정렬됩니다.
* 광고성 글은 바로 삭제되며, 민주주의법학연구회의 설립취지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 또는 다른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 관리자에게 글을 쓸 때, 옵션의 "비밀"을 선택하시면 관리자만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
* 글을 쓰실 때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주소지 등)이 유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십시오
조회 수 : 270
2015.08.10 (01:50:32)
사회적파업연대기금 4돌을 맞이하며!

사회적파업연대기금은 4년전인 2011년 7월22일 시작했습니다. 제안에 부응하여 바로 첫 연대의 기금이 입금된 날입니다. 한진중공업으로 가는 2차 희망버스 직후에 희망버스에서 시작된 사회적 연대를 더욱 상시적이고 일상적인 연대로 만들자는 뜻을 모았습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사파기금은 총 43군데 노동현장에 지원했습니다. 한달에 한번 이상 기금을 노동현장에 지원한 셈입니다. 그리고 방한품연대, 침낭연대등으로 2백여 곳에 물품연대도 했습니다. 사파기금은 돈이 모이는대로 쌓아두지 않고 곧바로 가장 긴급하고 어려운 곳, 돈의 압박에 시달리는 곳, 덜 주목받는 비정규직, 장기투쟁 사업장 중심으로 지원했습니다. 이제 노동자들에게 꼭 필요한 사회적 안전망, 힘든 파업 상황에 단비같은 존재이자 소방수라는 말을 듣습니다. 

하지만 희망버스이후 노동연대는 조금씩 약해지고 있습니다. 사파기금을 이만하면 됐다 하고 끊는 분들도 계십니다. 하지만 노동의 현실은 갈수록 엄혹하고 여전히 고공을 오를 수 밖에 없는 노동자들, 죽음으로 절망을 끝내는 노동자들이 속출합니다. 아직은 있어야할 사파기금입니다. 그리고 더욱 키워서 노동에 더욱 도움이 되는 사회적 연대가 되기를 바랍니다. 여러분의 매달 1만원은 미미하지만 모이면 그 위력은 상상보다 훨씬 더 크고, 노동자들을 살리는 일이기도 합니다. 

사파기금은 앞으로도 노동자들을 위한 든든한 버팀목이 되는 상시적인 연대 운동으로 한결같이 함께 하겠습니다. 그동안 사파기금과 함께 꾸준히 노동의 사회적 연대를 실천해주신 연대자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중단하신 분들은 다시 신청해주시길 바라마지 않습니다. 그리고 주변에 많은 분들에게 동참을 권해주십시오. 연대로 함께 살자! 

2015년 7월22일
사회적파업연대기금

계좌(자동이체): 국민은행 012501-04-230250 사회적파업연대기금
자동이체 및 CMS신청: http://goo.gl/6inTF 
자세한 기금참여방법 알아보기 –> http://goo.gl/axFeV
- 사파기금은 노동자들의 파업기금을 사회적 연대로 조성하는 운동입니다.
- 사파기금은 돈이 모이는대로 쌓아두지 않고,바로 가장 긴급하고 어려운 곳, 돈의 압박에 시달리는 곳, 덜 주목받는 비정규직, 장기투쟁 사업장 중심으로 지원합니다.
- 사파기금에 보내주시는 돈은 사파기금이란 단체에 대한 '후원금'이 아니라, 투쟁하는 노동자들에게 직접 전액 전해지는 파업기금입니다. 사파기금은 기금을 조성합니다.
번호
 
닉네임 조회 등록일
352 [SFP] 『히스테리 연구』 출간 120주년 기념 콜로키움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9/12) 파일
서울정신분석포럼SFP
272 2015-09-07
Selected 사회적파업연대기금 4돌을 맞이하여
사회적파업연대기금
270 2015-08-10
350 미국 리퍼트, 응징 당해 마땅....
한복규
594 2015-03-24
349 들뢰즈 사상의 진화 읽기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세미나팀
3196 2014-06-17
348 시리아의 인권상황과 한국 사회의 역할 토론회 파일
헬프시리아
3613 2014-06-15
347 인권연대 <수요대화모임> 홍보(5/21)
인권연대
3277 2014-05-13
346 [화제의 신간] 분노사회 - 증오와 분노로 들끓는 한국 사회 철학적 분석 파일
이경
3820 2014-04-21
345 사회실천연구소 봄 대중강좌
사회실천연구소
3658 2014-03-27
344 기본권 제한에 대한 질문입니다.
삼사라
3405 2014-03-22
343 그대들은 누구인가
천사모
4201 2014-01-21
342 [세미나] 가따리, 네그리, 들뢰즈, 마르크스, 영어, 페데리치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세미나팀
5253 2013-11-27
341 사형제도 폐지기원 생명·이야기 콘서트에 초대합니다. 파일
천주교인권위원회
19206 2013-10-16
340 [기륭분회] 9월6일 3시 기륭전자분회 첫집회합니다
기륭전자분회
4511 2013-09-03
339 <법인권사회연구소> 칸트 '도덕 형이상학의 기초놓기' 역자 초청 공개강연/토론 파일
법인권사회연구소(준)
7126 2013-08-12
338 [세미나] 맑스, 푸코, 네그리, 코소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세미나팀
5007 2013-07-11
337 [세미나] 푸코, 코소, 맑스, 네그리 읽기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세미나팀
17312 2013-05-30
336 [인권연대] 인권연대와 함께하는 일일투어 제 5탄! 겸재 정선과 만나는 조선의 한양!!
인권연대
6402 2013-05-27
335 혹시 집단스토킹.마인드컨트롤전자파라고 들어보셨나요?
박기오
7626 2013-05-14
334 [세미나] 크랙 캐피털리즘, 젠더 트러블 읽기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세미나팀
7157 2013-04-04
333 <강연(3/13)> 원자폭탄과 재한피폭자의 디아스포라 파일
법인권사회연구소(준)
18674 2013-03-06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