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서

민주법연이 발표한 성명서 모음입니다.
이 게시판은 RSS와 엮인글이 가능합니다.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이 곳의 글은 최근에 변경된 순서로 정렬됩니다.
* 광고성 글은 바로 삭제되며, 민주주의법학연구회의 설립취지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 또는 다른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날짜: 2020년 12월 29(오후4

담당한상희(건국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010-7303-5277)

제목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의 법적 쟁점에 관한 법학계의 의견서 제출

 

 

1. 정론 보도를 위한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2.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에 대한 법사위 논의가 진행되고 있고, 이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법사위에서 논의되고 있는 쟁점, 그리고 어제 제출된 정부부처 협의안에 의하면,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의 각 조항의 의미와 범위를 축소하거나 삭제하고, 50인 이상 100인 미만 사업장에 대하여는 2, 50인 미만 사업장에 대하여는 4년의 유예기간까지 두고자 하여,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이 발의되기까지의 그 과정과 의미를 퇴색시키고 있습니다.

 

3. 이에 법학계에서는 현재 논의되고 있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이 명확성의 원칙, 책임주의 원칙, 무죄추정원칙, 과잉금지원칙, 권력분립원리 등 헌법상 기본원칙에 위배되지 않다는 의견을 밝히고, 원안에 대한 충분한 논의를 촉구하고자 의견서를 제출합니다.

 

4.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의 법적 쟁점에 관한 법학계 의견서에는 약 다섯시간동안 총 92(법학자 32, 변호사 60)이 연명하였습니다. 더이상 피해자와 유가족이 목숨을 내걸고 싸우지 않을 수 있는, 생명과 안전이 중시되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이 그 취지와 목적에 맞게 제정될 수 있도록 제대로 된 논의가 진행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 첨부: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의 법적쟁점에 관한 의견서

 

[연명자 명단]

 

법학자(32)

권오성(성신여자대학교), 김선광(원광대학교), 김소진(인제대학교), 김은진(원광대학교), 김종서(배재대학교), 김해원(부산대학교), 박귀천(이화여자대학교), 박지현(인제대학교), 박태현(강원대학교), 서경석(인하대학교), 송기춘(전북대학교), 신옥주(전북대학교), 엄순영(경상대학교), 오길영(신경대학교), 오문완(울산대학교), 유승익(한동대학교), 윤애림(서울대학교), 윤현식(한양대학교), 이계수(건국대학교), 이규봉(배재대학교), 이헌환(아주대학교), 이호중(서강대학교), 임재홍(방송통신대학교), 전진희(민주주의법학연구회), 정태욱(인하대학교), 조상희(건국대학교), 조우영(경상대학교), 최윤철(건국대학교), 최정학(방송통신대학교), 최한미(인제대학교), 한상희(건국대학교), 홍성수(숙명여자대학교)

 

변호사(60)

강영구, 강은옥, 고윤덕, 권두섭, 권석현, 권영국, 권정호, 김도형, 김두현, 김예지, 김은진, 김정환, 김종귀, 김종보, 김주현, 김준우, 노푸른, 류다솔, 문은영, 박다혜, 박삼성, 박정민, 박천우, 박치현, 백수범, 봉하진, 서범진, 서채완, 손명호, 손익찬, 송봉준, 신선아, 신의철, 신지현, 심재환, 오민애, 오현정, 우지연, 위은진, 유태영, 윤재철, 이근옥, 이동우, 이상희, 이용우, 이윤주, 이정환, 이주희, 이지현, 이환춘, 임자운, 전정환, 정기호, 조덕상, 조세현, 조세화, 조윤희, 조지훈, 차성욱, 최용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의 법적 쟁점에 관한 법학계의 의견서 file kjsminju 2020.12.31 2020.12.31 51
145 이재용의 구속과 사법개혁을 촉구한다! 이재용에 대한 구속영장 기각에 분노하는 법학교수들의 입장 file 김재완 2017.02.08 2020.07.21 186
144 국가인권위위원회 차기 인권위원장으로 한상희 후보를 지지한다 이호영 2018.07.10 2018.07.10 437
143 동료 잃은 노동자는 구속, 노조파괴주범은 불구속, 구속영장 발부에 대한 법원의 이중 잣대를 규탄한다. 윤애림 2018.07.09 2018.07.09 55
142 대법원 사법농단을 규탄하는 법률가 시국농성을 선언 합니다 최관호 2018.06.06 2018.06.06 62
141 정보경찰 폐지 없는 경찰개혁은 개혁이 아니라 개악이다 최관호 2018.03.17 2018.03.17 66
140 개헌안 발의에 대한 입장 이호영 2018.03.12 2018.03.12 1179
139 충청남도 인권조례 폐지 결정을 규탄한다. 이호영 2018.02.08 2018.02.08 47
138 이재용 집행유예? 상식과 법감정에 반한 엉터리 법리해석과 노골적인 이재용봐주기에 분노한다. 이호영 2018.02.07 2018.02.07 46
137 법관 블랙리스트 추가조사결과와 대법원 13인의 입장발표에 대한 우리의 입장 이호영 2018.01.28 2018.01.28 185
136 신임 대법원장은 제왕적 대법원장 양승태가 쌓은 적폐를 철저히 청산하라! 김재완 2017.09.22 2017.09.22 81
135 주권자를 우롱하는 야합적 헌법개정 시도, 즉각 중단하라 김재완 2017.03.16 2017.03.16 116
134 헌법재판소의 탄핵 인용결정을 환영한다 김종서 2017.03.11 2017.03.11 166
133 특권이 몸통이다! 이재용을 구속하라!(법률가농성단 성명서) file 김재완 2017.02.08 2017.02.08 100
132 헌법질서 파괴한 박근혜는 퇴진하라 김종서 2016.11.06 2016.11.06 224
131 세월호 특조위의 진상규명 조사활동을 보장하고 세월호 특별법을 개정할 것을 촉구한다 file 김종서 2016.08.01 2016.08.04 471
130 정부는 사드 배치 결정을 철회하고 전 국민적 논의를 진행하라. file 김종서 2016.07.26 2016.07.26 1043
129 새누리당과 국정원의 테러방지법 해설에 대한 시민사회단체 반박 file 오동석 2016.03.17 2016.03.17 960
128 박근혜 정부는 지방자치권 침해를 중단하고, 약속했던 복지정책을 실시하라! file 오동석 2016.03.10 2016.03.10 790
127 헌법상 단결권을 부당하게 제한하는 법외노조화를 규탄한다 file 오동석 2016.02.13 2016.02.13 79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