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토론 마당

로그인 후 자유로운 글쓰기가 가능한 게시판입니다.
이 게시판은 RSS와 엮인글이 가능합니다.
이 곳의 글은 최근에 변경된 순서로 정렬됩니다.
* 광고성 글은 바로 삭제되며, 민주주의법학연구회의 설립취지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 또는 다른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 관리자에게 글을 쓸 때, 옵션의 "비밀"을 선택하시면 관리자만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
* 글을 쓰실 때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주소지 등)이 유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십시오
조회 수 : 12183
2005.11.10 (20:44:25)
북한이 또 자신들의 일방적인 관점으로 국제적 매너에 어긋나는 일을 하였군요.

그 애국적 열정이 언제 진실에 대한 존중에 의해 누그러질 수 있을까? 안타깝습니다.


<동진호 선원 상봉보도에 마찰 빚어져>

    (서울=연합뉴스) 문성규 기자= 제12차 이산가족상봉행사에서 북측은 지난  1987년 피랍된 동진호 선원 정일남(49)씨 가족 상봉보도에 민감하게 반응하면서  남북간에 마찰이 빚어졌다.

    북측은 2진 상봉 첫날인 8일 한 방송사 기자의 "정부는 일단  납북  이산가족을 포함시키는 방식을 유지하되 북측의 전향적인 자세전환을  요구할  계획입니다"라는 방송멘트를 문제삼아 현지 취재 방송사들의 전송을 차단했다.

    이에 따라 이날 각 방송사는 현지 제작분을 사용하지 못한 채 서울에서  별도로 제작해 방송을 내보냈다.

    북측은 전송차단 이후 해당기자에게 숙소를 벗어나지 말 것을  요구했으며  9일 오전에 가서야 남북 연락관 접촉을 통해 상황을 정리하면서 갈등이 일단락 되는  듯 했으나 오후 들어 북측은 다시 해당기자의 촬영을 제한했다.

    북측의 한 안내원은 또 9일 해당기자의 촬영방해를 저지하던 또 다른 방송 기자의 팔을 붙잡는 등 마찰이 빚어졌고 이 기자가 안내원의 이름을 확인하느라고  명찰을 들춰보자 10일 오전 작별상봉장에서 취재수첩을 압수하기도 했다.

    상황이 발생하자 남측 당국자와 기자, 북측 당국자와 기자 등 수 십여명이 몰려들었으나 현장에서 연락관 접촉을 가져 수첩을 되돌려 받았다.

    이봉조 통일부 차관은 이번 사건과 관련, "이 같은 사건이 발생한 데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를 마치고 나서 이 문제에 대해 진상을 정확히  파악해 같은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차관은 "언론보도에서 남북간 체제나 문화 차이가 많이 남아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취재방식 등에 있어서 우리도 유연함을 보일 필요가 있고 북측도 지금과 같은 방식의 처리는 시정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moonsk@yna.co.kr
(끝)
2005/11/10 17:19 송고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454 미 국제개발처의 협박성 경고
정태욱
9798 2005-11-10
Selected 동진호 선원 상봉보도에 마찰 빚어져
정태욱
12183 2005-11-10
452 문타폰 북한 인권 특별보고관
정태욱
11365 2005-11-10
451 버시바우 평화협정 체결에 노력
정태욱
13483 2005-11-09
450 "YS, 잠수함 침투에 대북 타격물 선정"
정태욱
12359 2005-11-08
449 미국은 북한의 안보우려를 해소해야(노벨 경제학 수상자 셸링)
정태욱
15671 2005-11-08
448 6자회담 성공시 北경제 7% 성장 가능<유엔보고서>
정태욱
11458 2005-11-07
447 개성공단의 가능성
정태욱
12742 2005-11-07
446 게시판에 새로 글을 올리며 [1]
정태욱
20934 2005-11-05
445 北유엔대표 "美인권정책 초강경 대응
정태욱
13442 2005-11-05
444 운세 무~료 내운세를 안보면 후회막심! 빨랑와여~%
내사주닷컴
13333 2005-10-31
443 [차량관리요령]시동키가 돌아가지 않는 경우!
누룽지
12478 2005-10-21
442 인권이 짖밝히면 나라도 없습니다.~!!
유영식
13017 2004-11-06
441 About the North Korean Issue
정태욱
14813 2004-10-07
440 미 대선과 한반도의 평화
정태욱
12834 2004-10-07
439 (통일축제) DMZ를 걸어서 가는 그날까지!^
지우다우
13710 2004-07-28
438 통일 대비해서도 대북 경수로 지속 바람직
정태욱
12110 2004-07-16
437 세계 20여개 기업 핵 기술 암거래
정태욱
13182 2004-07-10
436 퀴노네스 전 美국무부 북한담당관 인터뷰
정태욱
12308 2004-07-03
435 테러방지법이 아니라 파병철회다 [1]
이경주
17640 2004-07-01
Tag List